메뉴 바로가기
주메뉴 바로가기
컨텐츠 바로가기

공지사항

대법원 2021다219529 판결 직장내성희롱 행위에서 사용자 손해배상 책임

작성자 : 노무법인 화평
작성일 : 2021-10-12 09:13:48
조회수 : 38

 

 

대 법 원 

제 3 부 판 결 

 

사 건 2021다219529 손해배상(기) 

원고, 피상고인 원고 1 외 1인 소송대리인 법무법인 신효 담당변호사 김상윤 외 1인 

피고, 상고인 도영운수 주식회사 외 1인 소송대리인 변호사 이재양 

원 심 판 결 인천지방법원 2021. 2. 10. 선고 2019나51126 판결 판 결 선 고 2021. 9. 16.

 

<중략>

 

(6) 소외 1, 소외 2는 2017. 12. 21. 인천지방법원 2017고정2327호 사건에서 위 (2)항 기재 행위에 관해서 명예훼손죄(허위사실 적시)로 각각 벌금 200만 원과 벌금 300만 원을 선고받았고, 위 판결은 그 무렵 확정되었다. 

 

라. 이러한 사실을 위에서 본 법리에 비추어 보면 다음과 같은 결론이 도출된다.  소외 1 등의 발언은 ‘성적인 사실 관계를 묻거나 성적인 정보를 의도적으로 퍼뜨리는 행위’로서 남녀고용평등법 시행규칙 제2조 [별표 1]에서 말하는 성적인 언동에 해당하고, 원고 1과 같은 처지에 있는 일반적․평균적인 사람에게 성적 굴욕감이나 혐오감을 느끼게 하기에 충분하다. 소외 1 등의 발언은 피고 회사의 근로자 사이에서 동료 근로자인 원고 1을 대상으로 한 성적인 내용의 정보를 의도적으로 유포하거나 성적인 사실 관계를 확인함으로써 원고 1에게 성적 굴욕감이나 혐오감을 불러일으킴과 동시에 적대적이고 위협적인 근로환경을 조성하는 행위로서 업무관련성도 인정된다. 

 

소외 1 등의 발언은 대부분 원고 1 앞에서 직접 행해진 것이 아니라 근로자 사이에 원고 1을 대상으로 한 성적인 내용의 정보를 유포하는 간접적인 형태로 이루어졌지만, 위와 같이 유포된 성적인 정보의 구 체적 내용, 유포 대상과 범위, 그 효과 등에 비추어 업무관련성을 인정할 수 있으므로, 남녀고용평등법 제12조에서 금지되는 직장 내 성희롱에 해당한다. 나아가 소외 1 등의 발언은 직장 내 성희롱으로 인정되는 행위로서 사용자의 사업과 시간적․장소적으로 근접하고 업무와 관련하여 이루어진 불법행위이고, 남녀고용평등법 에 따라 피고 회사에 이러한 가해행위(직장 내 성희롱)가 발생할 위험을 방지할 책임이 있다는 사정을 아울러 고려하면, 소외 1 등의 발언으로 원고 1이 입은 손해는 소외 1 등이 피고 회사의 사무집행에 관하여 원고 1에게 가한 손해에 해당한다. 같은 취지에서 원심이 피고 회사가 원고 1에 대하여 직장 내 성희롱에 해당하는 소 외 1 등의 발언으로 인한 사용자책임을 부담한다고 본 것은 정당하다. 원심판결에 직 장 내 성희롱과 사용자책임에 관한 법리를 오해한 잘못이 없다. 





· 새로운 법령 제개정사항, 정부정책(보도자료), 판례와 행정해석 등을 업데이트합니다.
· 보다 자세한 사항은 매주 이메일로 발송해 드리는 ‘뉴스레터’를 참고해 주시기 바랍니다.

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
93 일급제인 단시간근로자의 관공서공휴일 등 유급휴일 적용관련(임금근로시간과-1129,회시일 2021.05.25.) 노무법인 화평 2021-11-22
92 고용노동부 중대재해처벌법 해설 노무법인 화평 2021-11-22
91 2021.11.19.시행 개정 근로기준법 설명자료 노무법인 화평 2021-11-22
90 대법원 2021다234924판결 명퇴금반환청구 기각 노무법인 화평 2021-11-15
89 대법원 2021두45114판결 기간제계약 갱신 해고예고는 불필요 노무법인 화평 2021-11-15
88 2021 코로나19관련 안전보건교육 조치사항(6판) 노무법인 화평 2021-11-15
87 노동시장 유연성과 안정성에 대한 기업 인식조사 보고서 노무법인 화평 2021-11-08
86 대법원2020도3996 판결_사업주의 안전보건조치의무 위반 판단 방법 노무법인 화평 2021-11-08
85 단계별 일상회복을 위한 사회적 거리 두기 지침(사업장용) 노무법인 화평 2021-11-08
84 <고용노동부> 「공동주택 경비원의 감시・단속적 근로자 승인 판단 가이드라인」 마련・발표 노무법인 화평 2021-10-27
1 2 3 4 5 >